충주시의회, 우호교류 협약 위한 스페인 출국

레우스시와 문화교류 및 도시개발 벤치마킹 예정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4/06/11 [20:39]

충주시의회, 우호교류 협약 위한 스페인 출국

레우스시와 문화교류 및 도시개발 벤치마킹 예정

충주신문 | 입력 : 2024/06/11 [20:39]

 



충주시의회(의장 박해수)가 6월 11일 스페인 레우스(Reus)시와의 우호 교류 협약을 위한 출국길에 나섰다.

 

레우스시는 2023년 2월 충주시의회와의 첫 교류 이후 지속적으로 문화교류 의사를 전달해왔으며, 이에 충주시의회는 협약체결을 희망하는 레우스시의 초청에 응하기로 하였다.

 

이번 교류단은 박해수 의장과 유영기 부의장, 행정문화위원회 소속 의원 3명을 비롯해 사물놀이팀 몰개와 의회 홍보대사 류철 교수, 관계 공무원 등 총 17명으로 구성되었으며, 11일부터 16일까지 4박 6일간 일정이 이어질 예정이다.

 

교류단은 13일 샌드라 과이타(Sandra Guita) 레우스시장과 문화교류 협약을 체결하고, 레우스시의 전통문화 축제인 「Festival of Saint Peter」에 참가해 사물놀이 공연을 선보이며 한국 전통문화를 알릴 계획이다.

 

그 외에도 방문 기간동안 스페인 북동부 광역자치주 카탈루냐 일원의 중소도시인 타라고나, 알타푸냐, 포블라 마푸메트의 시청과 도심지, 바르셀로나의 도시재생지구를 견학하며 충주 여건에 맞는 도시개발 전략을 모색할 예정이다.

 

박해수 의장은 “이번 레우스시 방문과 협약체결은 충주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고, 양 도시 간의 상호 이해와 협력을 증진하는 중요한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우호교류 협약이 성황리에 이루어져 두 도시가 함께 상생하고 발전하는 미래를 그릴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레우스시는 스페인 카탈루냐 지방에 위치한 인구 11만명의 중소도시로, 스페인의 유명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가 태어난 곳이기도 하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충주문화예술봉사협회-송원의료재단, 업무협약
1/11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