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용인 명주병원 신명주 병원장,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2024년 충주시 고향사랑기부제 ‘제1호 고액기부자’ 탄생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4/03/29 [22:21]

경기도 용인 명주병원 신명주 병원장,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2024년 충주시 고향사랑기부제 ‘제1호 고액기부자’ 탄생

충주신문 | 입력 : 2024/03/29 [22:21]

 



충주시는 3월 22일 명주병원(용인시 소재) 신명주 병원장이 고향사랑기부금 500만 원을 충주시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신 병원장은 충주고등학교 46회 졸업생으로 현재 ‘명주병원’ 병원장과 대한병원장협의회 정책이사로 재임 중이며 올해 충주고등학교 총동문회 부회장을 맡아 고향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또한, 신 병원장은 기부금의 30%로 제공되는 150만 원 상당 답례품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재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혀 충주시는 답례품(쌀)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하기로 했다.

 

신명주 병원장은 “내 고향 충주를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충주의 발전과 행복을 항상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고향을 잊지 않고 선한 기부에 동참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기부금은 충주발전을 위해 가치 있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현재 주소지를 제외한 지방자치단체에 연간 500만 원까지 기부할 수 있으며, 세액공제(10만 원 이하는 전액, 10만 원 이상은 16.5%)와 답례품 제공(기부금의 30%) 혜택을 주는 제도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충주시 중앙탑면직능단체, 환경 정비
1/9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