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용산동향기누리회, 농촌일손봉사 구슬땀

"더 가까이, 더 자주 농촌일손 지원으로 농민 근심 덜어요"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1/04/19 [13:46]

충주시 용산동향기누리회, 농촌일손봉사 구슬땀

"더 가까이, 더 자주 농촌일손 지원으로 농민 근심 덜어요"

충주신문 | 입력 : 2021/04/19 [13:46]

 

 

충주시 용산동향기누리회(회장 고종분)는 지난 3월에 이어 두 번째로 지역의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찾아 생산적 농촌 일손 봉사를 시행했다.

 

4월 9일 향기누리회 회원들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력난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생산적 농촌 일손 봉사에 동참했다.

 

이날 향기누리회 회원 10여 명은 용산동 농가 옥수수 재배 비닐하우스를 찾아 모판에 상토를 깔고 옥수수 씨앗을 골라 모판에 심었으며, 모판 정리, 물을 주는 등 옥수수 씨앗이 잘 자랄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구슬땀을 쏟았다.

 

고종분 회장은 “생업으로 다들 바쁘신데도 불구하고 농가 사랑을 실천하는 일에 앞장서준 회원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사회적 거리두기로 몸은 멀어져 있지만, 지역을 위한 마음만큼은 더 가까이 전할 수 있도록 시정을 위한 봉사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조수정 동장은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돕기 위해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향기누리 회원분들께 고마움을 전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외국인 근로자 입국 제한과 농촌 인구의 고령화로 인력난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돕는 일에 많은 단체들의 참여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신근회, 소외계층 상품권 기탁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