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문화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빵 나눔

결식 우려 저소득층에 사랑의 빵 500개 전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1/04/19 [11:10]

충주시 문화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빵 나눔

결식 우려 저소득층에 사랑의 빵 500개 전달

충주신문 | 입력 : 2021/04/19 [11:10]

 

 

충주시 문화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푸근한 빵내음으로 이웃사랑을 전달하고 있다.

 

문화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윤주성)는 4월 8일 직접 만든 사랑의 빵 500개를 저소득층 50가구에 전달했다.

 

이날 행사는 대한적십자봉사관의 장소 및 기구 지원을 얻어 진행됐다.

 

협의체는 매년 사랑의 빵 나눔 행사를 진행해 왔으며, 특히 올해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로 결식 우려가 있는 가정을 선정해 지원했다.

 

특히, 올해에는 코로나19로 인한 무료급식소 미운영 등 식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인들을 위해 문화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비롯한 명예사회복지공무원들도 사랑의 빵 전달에 협력해 그 의미를 더했다..

 

윤주성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장기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될 수 있게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작은 정성이나마 이웃의 삶에 위로와 응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재연 동장은 “지역사회에서 우리 이웃을 돌보고 있는 문화동지역 사회보장협의체에 감사드린다”며 “협력해주신 명예사회복지공무원들 덕분에 지역사회돌봄이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신근회, 소외계층 상품권 기탁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