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충주시장, ‘코로나19’ 지역 확산 반드시 막아야

2월 24일 긴급대책회의, 다중이용시설 폐쇄, 방역체계 완비 등 강조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2/24 [15:16]

조길형 충주시장, ‘코로나19’ 지역 확산 반드시 막아야

2월 24일 긴급대책회의, 다중이용시설 폐쇄, 방역체계 완비 등 강조

충주신문 | 입력 : 2020/02/24 [15:16]

 

 

충주시가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적극적 대책 마련에 힘을 쏟고 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2월 24일 열린 ‘코로나19 대응 긴급대책회의’에서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의 지역 유입을 차단하기 위한 공직자들의 적극적인 대응태세 구축을 주문했다.

 

조길형 시장은 “신천지 등 종교단체를 비롯한 다중이용시설의 폐쇄 여부를 확실하게 파악하기 위해선, 공무원들이 직접 상시로 현장을 점검해야 한다”며, “협력에 소극적인 시설·단체에는 강제 조치를 할 수 있는 법률적 근거까지 검토하는 등 지역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강한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한, 2월 23일 충주의료원이 코로나 격리병원으로 지정된 것에 대해 “시설 폐쇄로 인해 돌봄이 필요한 분들을 파악하고 구체적인 지원책을 빠르게 마련할 것”이라며 “충주의료원의 방역 체계를 빈틈없이 챙겨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한편, 조 시장은 중국인 유학생의 이송 및 격리수용에 빈틈이 없도록 유학생 현황 확인, 생활폐기물 수거 처리, 방역 소독 등에 만전을 기할 것도 주문했다.

 

아울러, 누구보다 공직자들이 예방 수칙에 앞장서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며 “시민들과 마주하는 일선에서 일하는 공무원들이 마스크 및 손 세정제를 사용하는 확고한 규칙과 비상시를 대비한 수급 대책까지 빠르게 준비할 것”을 거듭 당부했다.

 

조길형 시장은 “코로나19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고, 모든 수단을 총동원해 전투를 벌인다는 자세로 업무에 임해야 한다”며 “지금 이 시기가 감염증 차단에 있어 가장 중요하다는 마음가짐으로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