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글로컬캠 이지예 학생, '2024 다양성만화 제작 지원'에 선정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4/05/16 [21:18]

건국대 글로컬캠 이지예 학생, '2024 다양성만화 제작 지원'에 선정

충주신문 | 입력 : 2024/05/16 [21:18]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디자인대학 미디어콘텐츠학과 이지예(4학년) 학생이 진행 중인 졸업작품 <겁의 균열>(지도교수 최일)이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동 주관하는 「2024 다양성만화 제작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

 

본 사업은 한국만화의 지속적 발전과 만화의 다양한 문화생태계 조성에 목적을 둔 지원사업으로, 기성 플랫폼에서 다루지 않는 비활성 장르의 실험적인 작품을 창작하는 기성 만화가 및 예비 창작자 모두 신청이 가능하다.

 

이지예 학생은 출판만화 중편 부문에 지원하여 최종 선정되어 2024년 말까지 최소 200페이지 분량의 만화를 완결해야 한다.

 

선정 작품은 2,300만 원의 제작비와 프로모션, 국내IP마켓 참가 및 온라인 플랫폼 연재 프로모션, 크라우드 펀딩 홍보 지원 등을 제공받는다.

 

이지예 학생의 만화 <겁의 균열>은 최근 트랜드인 여성, SF, 과학기술을 토대로 하는 SF그래픽 노블이다.

 

미래의 인간(기계가 장착된 포스트 휴먼에서부터 가상생명체 등)을 등장시켜 과학기술 사회에서의 ‘인간다움’을 다룬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충주 다이브페스티벌 개막
1/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