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연수동, 소태면 수해현장에서 봉사 릴레이 ‘구슬땀’

직능단체별 자원봉사자 모집, 릴레이 수해복구 봉사활동 전개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8/12 [11:09]

충주시 연수동, 소태면 수해현장에서 봉사 릴레이 ‘구슬땀’

직능단체별 자원봉사자 모집, 릴레이 수해복구 봉사활동 전개

충주신문 | 입력 : 2020/08/12 [11:09]

 

충주시 연수동에서는 자매결연지역인 소태면이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자 피해 복구를 위한 릴레이 수해복구 작업에 나서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연수동 각 직능단체에서는 8월 2일부터 지속된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자매결연지역 소태면을 돕기 위해 직능단체장들을 중심으로 의견을 모아 신속히 복구 현장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연수동 직능단체들은 자율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자원봉사자를 신속히 모집해 8월 6일부터 단체별 릴레이 봉사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

 

▲ 충주시 연수동통장협의회  © 충주신문

▲ 충주시 연수동 주민자치위원회 및 남녀새마을협의회  © 충주신문

▲ 충주시 연수동바르게살기위원회 및 자유총연맹  © 충주신문

 

8월 6일 통장협의회를 시작으로 7일은 주민자치위원회, 남녀새마을협의회, 방위협의회, 8일은 바르게살기위원회, 자유총연맹, 10일에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소태면 피해지역을 방문해 토사 제거, 가재도구 정리, 물청소 등 시설 복구에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자원봉사활동 외에도 유재하 연수동통장협의회장의 생수 기탁, 단체 및 개인별 성금 기탁 등 수해 피해 이웃들을 돕기 위한 기부활동도 활발히 이어지고 있다.

 

노희경 연수동장은 "자매결연 지역이 어려울 때 남 일이 아닌 내 일처렴 여기고 서로 돕는 공동체 정신을 보여주신 직능단체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가을 첫사과 ‘홍로’ 수확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