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 충주박물관, 원활한 건립 위해 MOU 체결

충북도, 충주시 상호 행정지원 적극 노력 약속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6/02 [13:00]

국립 충주박물관, 원활한 건립 위해 MOU 체결

충북도, 충주시 상호 행정지원 적극 노력 약속

충주신문 | 입력 : 2020/06/02 [13:00]

 

 

대한민국의 소중한 유산인 중원문화의 요람이 될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에 탄력이 붙고 있다.

 

충주시는 5월 27일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해 행정기관 간 상호 역할 분담을 내용으로 하는 행정지원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충주시청 3층 중앙탑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에는 배기동 국립중앙박물관장을 비롯해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조길형 충주시장 등이 협약서에 서명했으며, 이종배 국회의원과 허영옥 충주시의회 의장도 함께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협약을 통해 국립중앙박물관은 △국립충주박물관의 건립 기본계획을 수립과 설계·공사 △국립중앙박물관 및 소속박물관의 중원문화권 출토품 이관과 문화재 구입·대여·이전 △박물관 관련 직제 및 운영예산 확보 △상설전시와 교육프로그램 마련 등 박물관 개관 및 운영의 역할을 담당하게 됐다.

 

충주시는 △국립충주박물관 건립 부지 확보를 위한 협력 △시에서 관리하는 문화재 전시 △건립 예정 부지 진입도로 및 상하수도, 조경 등 기반시설 구축 등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충청북도는 국립중앙박물관이 추진하는 국립충주박물관 건립공사 추진과 소장품 및 전시품 확보에 협조하고, 시에서 추진하는 국립충주박물관 운영을 위한 기반시설 구축과 연계 관광 활성화를 위한 지역관광 인프라 개발에도 적극 협력한다.

 

배기동 관장은 “국립충주박물관이 차질 없이 건립되어중원문화를 조명하고 지역문화 활성화의 중심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할 것”이라며, “국립박물관에 대하여 열정을 보여준 충북도민들과 22만 충주시민께 진심으로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종배 국회의원은 “많은 분이 오랜 시간 공들여온 국립박물관 건립이 차질 없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아 기쁘다”며 “충주시민과 충북도민은 물론이고 전국적으로도 사랑받는 박물관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시종 충청북도지사는 “중원문화의 뜻깊은 역사를 기록해 줄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국립박물관 건립과 운영에 이르기까지 물심양면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허영옥 충주시의회 의장은 “국립박물관 건립이 현실화된 것에 기쁨을 감출 수 없는 심정이다”라며 “지역의 문화와 역사를 지켜가고 누구나 착고 싶은 문화공간으로 건립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충주 시민들의 숙원이었던 국립박물관이 건립될 수 있도록 도와주신 배기동 중앙박물관장님, 이종배 국회의원님, 이시종 도지사님, 허영옥 의장님을 비롯한 관계기관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중원문화의 특성을 잘 반영한 아름다운 건축물로 충주시 랜드마크가 될 국립박물관이 완성될 때까지 가능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중앙박물관은 올해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을 위한 기본계획 연구용역을 추진 중이며, 건립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 중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나무 수형 바로잡아 아름다운거리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