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충주시장,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부양으로 시민에게 보답해야” 강조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4/06 [10:55]

조길형 충주시장,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부양으로 시민에게 보답해야” 강조

충주신문 | 입력 : 2020/04/06 [10:55]

 

 

충주시가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의 연장에 따라 코로나19 감염 경로 차단을 위한 적극적인 방안 마련에 나섰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4월 6일 진행된 현안업무회의에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최고의 대책은 빠른 시일 내에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것”이라며 슬기롭게 업무를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조길형 시장은 해외입국자 관리,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등 코로나19와 관련해 연일 새로운 업무가 늘어나고 있음을 언급하며, “불필요한 부분은 줄이고 처리 절차에 속도를 더해서 전체적인 업무의 능률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시민들의 불편이 많겠지만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 결정에 따라 확산 경로를 선제적으로 차단할 필요가 있음을 피력하며 “경찰과 함께 최근 해외에서 입국한 내·외국인을 대상으로 방역 지침의 준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기동 점검을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조길형 시장은 열흘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해 “공직자들이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한층 언행에 유의하라”며 “명백한 공적인 업무가 아닌 한 만남이나 연락을 자제해서 시민의 신뢰를 잃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고도 언급했다.

 

이어서,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부양을 위해 고민하며 최선을 다하고 있는 충주시 공무원들과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충주시의 분야별 핵심 사업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면밀하게 관리해서, 현재의 위축된 경제를 부양하는 것은 물론이고, 코로나19를 극복한 뒤에 누구보다 빠르게 발전의 가속을 붙일 수 있도록 미래지향적인 자세를 가질 것”을 거듭 당부했다.

 

조길형 시장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동참해 주시는 시민분들의 노고에 응답해야 한다”며 “코로나19 극복은 물론 지역경제 성장이라는 결실을 맺어 함께 해 준 시민들에게 보답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조길형 충주시장, 소중한 ‘한 표’ 행사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