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2020년 드림스타트 심리·언어치료 지원

충주시, 푸른꿈청소년상담원 외 9개소 협약 체결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2/21 [11:23]

충주시, 2020년 드림스타트 심리·언어치료 지원

충주시, 푸른꿈청소년상담원 외 9개소 협약 체결

충주신문 | 입력 : 2020/02/21 [11:23]

 

충주시는 푸른꿈청소년상담원 외 9개소와 드림스타트 심리, 언어치료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2월 20일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드림스타트 심리·언어치료지원 사업’은 지역 아동들에게 심리검사를 비롯해 개별 상담 및 놀이, 미술, 음악, 언어치료를 무료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심리상담 전문가의 부모 상담도 진행해 자녀 양육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아동 심리에대한 이해도를 높임으로써, 부모와 자녀 간의 관계를 개선하는 데 큰 도움을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관련학과 전공 및 자격증 소지, 상담실 설치, 가정방문 가능 여부 등을 기준으로 심사를 거쳐 가나발달센터(굿웰퍼)·마음나눔심리자문센터·충북아동가족상담센터·푸른꿈청소년상담원·행복가정교육연구소·청소년협동조합·해피웰페어센터·행복공감발달심리센터·마음숲·거북이운동언어심리센터 등 수행기관 10개소를 선정했다.

 

사업 대상자는 2020년 2월부터 12월까지 드림스타트에등록된정서 및 사회성, 인지발달 장애, 성폭력, 학대 피해 아동과 부모 등이다.

 

시는 20일부터 △아동 연계기관별 사전검사 △아동 및 가족 심리상담 및 치료 △ADHD 상담 및 치료, 부모 멘토링 △언어치료 등을 시작할 예정이다.

 

정미용 여성청소년과장은 “경제적인 부담으로 심리·언어치료를 받기어려웠던 아동들의 정서적 안정과 건강한 성장 발달을 돕기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행복한 가정의 기반이 되는 중요한 사업인 만큼 심혈을 기울여 추진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드림스타트사업은 충주시 거주 만 0~12세 취약계층 아동 (기초생활수급권자, 차상위, 한부모가정)을 대상으로 공평한 양육여건과 출발기회를 보장하기 위해 신체/건강, 인지/언어, 정서/행동 분야의 맞춤형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