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24기간 가동 ‘안간힘’

열화상 카메라 운용, 다중밀집 시설 방역소독, 중소기업 경영안전 자금 지원 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2/17 [13:12]

충주시,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24기간 가동 ‘안간힘’

열화상 카메라 운용, 다중밀집 시설 방역소독, 중소기업 경영안전 자금 지원 등

충주신문 | 입력 : 2020/02/17 [13:12]

 

 

충주시가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운영으로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에 성공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충주시는 지난 1월 31일,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보건소에 이승희 보건소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통합본부를 설치하고 24시간 운영 중에 있다.

 

통합본부는 코로나19 관련 현황을 파악하는 통합체계를 구축하고 선진적인 대응책 마련을 목적으로 상황총괄반, 역학조사반, 방역반, 홍보반 등 4개반 41명으로 구성됐으며, 체계적인 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중앙통제소 역할을 맡고 있다.

 

시는 현재 △충주역·공용버스터미널·노인복지관 등 3개소에 열화상카메라 운용 △지역 내 확진자 발생 시 즉시 투입 가능한 접촉자 관리전담반 200명(접촉자 1:1매칭) 편성 △충주건국대병원, 충주의료원, 보건소 등 선별진료소 설치 등 다방면에서 감염증 예방 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선별진료소에서는 2월 10일 기준으로 총 98명의 환자를 진료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방역반에서도 공원·전통시장·노인복지관·공중화장실·복지시설 등 다중밀집시설을 중심으로 한 방역소독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인천공항을 왕복하는 버스회사와 협력해 승객 하차 후 곧바로 버스 실내 전체 소독을 지원하는 중이다.

 

중국 입국자에 대해서도 대학교 유학생, 근로자, 다문화 가정 등을 중심으로 입국자 대상 전수조사와 행동수칙 매뉴얼 수립·홍보, 관련자 대책회의 등을 추진하며 1:1 대응관리책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를 중심으로 일사불란한 대응체계를 확립해 충주에 코로나19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바이러스 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지켜서 모두가 안전한 충주시를 만드는 데에 동참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경제가 위축되는 악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경영난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체를 방문해 상담 활동을 진행하고, 지역 내 중소기업에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하는 등의 노력도 이어가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