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치유의 숲, 맞춤형 산림치유프로그램 ‘인기 짱’

맞춤형 산림 치유 프로그램으로 참여율·만족도 높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2/03 [15:33]

충주 치유의 숲, 맞춤형 산림치유프로그램 ‘인기 짱’

맞춤형 산림 치유 프로그램으로 참여율·만족도 높여

충주신문 | 입력 : 2020/02/03 [15:33]

 

 

충주시가 시민 힐링 프로그램으로 충주 치유의 숲에서 진행하는 ‘산림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참가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시는 2019년 3월부터 12월까지 산림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총 110회에 걸쳐 2,400여 명이 참여했으며 기대 이상의 성황을 이뤘다고 밝혔다.

 

치유의 숲 위탁 운영업체인 ‘수피아 세상(본부장 이지오)’에서 참가자에 대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산림 치유 프로그램 참여에 만족한다’는 응답이 93%였으며, 향후 ‘산림 치유 프로그램에 다시 참여할 의사가 있다’는 답변도 89%에 달했다.

 

이처럼 치유의 숲이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은 것은 건강과 휴식을 찾는 현대인들에게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숲 체험을 통해 심신 안정과 스트레스를 푸는 맞춤형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효과적이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시는 지난 2016년 계명산자락에 충주 치유의 숲을 조성하고 숲이 지닌 자원을 활용한 산림 치유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들의 면역력을 높이는 등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숲 치유 프로그램으로 △청소년을 위한 ‘숲에서 꾸는 꿈’ △장애우를 위한 ‘토닥토닥 숲에서’ △다문화가족의 ‘어울림의 숲’ △재난 활동 참여자를 위한 ‘休의 숲’ △임신부를 위한 태교 프로그램 ‘아기랑 숲이랑’ △수안보 지역 연수원·숙박업소와 연계하는 힐링투어 ‘시티투어와 치유의 숲이 만나다’ 등이 진행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증가하는 산림 치유 수요에 따른 참여 대상별, 건강 상태별, 환경인자별 맞춤형 산림 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시민들의 건강증진과 산림경제 활성화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