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립우륵국악단, 제1회 젊은 예인을 위한 협연무대 펼쳐

11월 15일 오후 7시30분 문화회관, ‘꿈꾸는 광대’ 개최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1/12 [15:21]

충주시립우륵국악단, 제1회 젊은 예인을 위한 협연무대 펼쳐

11월 15일 오후 7시30분 문화회관, ‘꿈꾸는 광대’ 개최

충주신문 | 입력 : 2019/11/12 [15:21]

 

 

충주시립우륵국악단(단장 충주시부시장 임택수)은 11월 15일 오후 7시30분 충주문화회관에서 제1회 젊은 예인을 위한 협연무대인 ‘꿈꾸는 광대’를 개최한다.

 

충주시립우륵국악단의 첫 기획공연인 이번 공연은 전국의 젊은 유능한 국안인들에게 국악연주단과 함께 협연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고 아울러 충주시립우륵국악단의 명성을 전국에 널리 알리고자 마련됐다.

 

이번 공연에는 전도유망한 지휘자로 인정받고 있는 정도형 지휘자와 김영절의 지휘자의 지휘 아래 아쟁 박훈(목원대), 해금 임유리(경북대), 대피리 심재근(중앙대), 해금 조현아(단국대), 생황 권선아(전남대), 가야금 박종찬(서울대)씨가 협연자로 함께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젊은 국악인들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선보이는 제1회 젊은 예인을 위한 협연무대 개최를 뜻깊게 생각한다”며 “많은 분들이 오셔서 신명나는 우리소리를 느끼는 기회를 가져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립우륵국악단은 지난해 9월 이동훈 상임지휘자의 취임 이후 다양한 기획공연 제작으로 성공적인 피날레를 이끌며 정기․수시연주회, 찾아가는 국악공연, 문화학교 운영 등으로 문화도시 충주의 위상을 높여가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생활개선 충주시연합회, 직접 만든 동치미 나눔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