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충주시, 용탄동 제5일반산단 분양 계약 체결

17만1769㎡ 계약, 제5산단 98% 분양률 달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1/05 [16:54]

현대엘리베이터·충주시, 용탄동 제5일반산단 분양 계약 체결

17만1769㎡ 계약, 제5산단 98% 분양률 달성

충주신문 | 입력 : 2019/11/05 [16:54]

 

▲ 현대엘리베이터(주) 경기도 이천 본사 전경     © 충주신문

 

충주시는 11월 5일 현대엘리베이터(주)(대표이사 송승봉)와 제5일반산업단지의 분양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충주시 용탄동 일원에 294,171㎡의 규모로 조성된 제5일반산업단지는 기존 1~4산업단지와 연계하여 공영개발 방식으로 충주시가 지난해 조성사업을 완료했다.

 

이날 분양계약을 체결한 현대엘리베이터(주)는 국내 승강기 시장점유율 1위 기업으로 연매출 약 2조, 임직원 2300여명, 300여개의 협력사를 보유한 우량기업이다.

 

현대엘리베이터(주)는 지난 5월 본사와 공장을 경기도 이천에서 충주시로 이전하겠다는 발표를 시작으로 스마트 공장 신설, 물류센터 조성을 위해 지난 7월 충청북도, 충주시와 25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에 현대엘리베이터(주)가 계약 체결한 용지의 면적은 17만1769㎡ 규모로 제5산단 전체 산업시설용지의 84%에 달하는 면적이며, 충주 신 공장은 2020년 상반기에 착공하여 2021년 하반기에 준공할 계획이다.

 

이에 충주시와 관계기관은 현대엘리베이터(주)의 제5산단 입주를 지원하기 위해 산업단지계획 변경, 조례안 개정 등을 추진했다.

 

시 관계자는 “현대엘리베이터의 새 출발을 위해 공장 준공 및 입주 완료시까지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며 “제5산단 잔여 용지는 연내 분양 완료를 목표로 지속적으로 기업 유치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현재 추진 중인 동충주산업단지, 드림파크산업단지 조성사업을 조속히 추진하여 원활한 산업용지 공급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현대엘리베이터(주)와 계약 체결로 제5산단은 산업시설 용지 면적의 약 98%를 분양하는 성과를 거뒀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