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민재단, 충주사랑 나눔 실천 ‘훈훈’

3000만 원 상당 연탄 기탁, 215가구에 200장씩 지원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6/09 [14:11]

우민재단, 충주사랑 나눔 실천 ‘훈훈’

3000만 원 상당 연탄 기탁, 215가구에 200장씩 지원

충주신문 | 입력 : 2019/06/09 [14:11]

 

▲ 왼쪽부터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명식 회장, (재)우민재단 장덕수 이사장, 충주시 전명숙 복지정책과장     © 충주신문

 

재단법인 우민재단(이사장 장덕수)은 6월 5일 충북대학교 법학전문대학교 다목적홀에서 열린 ‘제6회 우민재단 지원금 및 우민상’시상식에서 3000만 원 상당의 연탄 4만3000장을 충주시에 기탁해 훈훈한 감동을 주었다.

 

장덕수 이사장은 지난 2014년부터 고향인 충주시에 매년 연탄 5만장씩을 기탁해 충주사랑 나눔을 실천해 오고 있다.

 

시는 기탁 받은 연탄을 복지사각지대에서 힘들어하는 저소득층 215가구에 각 200장씩 전달할 계획이다.

 

장덕수 이사장은 “각종 사회적 안전망과 복지혜택이 풍부해진 현실이지만, 여전히 소외되고 힘든 이웃을 위해 우민재단을 설립하고 운영하게 됐다”며 “우민재단은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선두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민재단은 저소득층을 위한 사랑의 연탄 지원을 비롯해 범죄피해자 및 가족 장학금 지급, 모범 복지사 시상, 공상 경찰공무원 위로, 국가유공자 조손가정 지원 등 사회복지사업, 예․체능 우수자 및 학력우수자 장학금 지급 등 장학사업 및 우민아트센터 운영을 통한 문화예술 사업으로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며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람인 충주돌봄, 노은면 소외계층에 선풍기 기탁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