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올해부터 경로당 운영비 月 18만 원 지원

3만 원 인상…市, 예산 11억 9700만 원 확보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9/01/10 [13:02]

충주시, 올해부터 경로당 운영비 月 18만 원 지원

3만 원 인상…市, 예산 11억 9700만 원 확보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9/01/10 [13:02]

 

충주시는 노인들이 휴식과 여가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경로당 운영비 지원을 확대키로 했다.

 

충주시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2016년 3만 4790명, 2017년 3만 6703명, 2018년 3만 8138명으로 전체인구의 18.1%를 차지하며 매년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다.

 

충주시에는 현재 541곳의 경로당이 등록돼 있으며, 이는 인구대비 충북에서 제일 많다.

 

시는 경로당 활성화에 필요한 운영비 지원 확대를 위해 예산 11억 9700만 원을 확보했다.

 

올해부터 경로당 운영비는 3만 원을 인상해 월 18만 원씩 연간 216만 원을 지원한다.

 

또 2018년 모범경로당 25곳과 80인 이상 경로당 8곳에는 월 5만 원씩이 추가로 지원된다.

 

이 외에도 신규사업으로 현관과 화장실에 안전손잡이, 출입구에 접이식 의자 등 안전시설을 설치하고 한궁을 보급하는 등 경로당 내실화를 위해 힘쓸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경로당 운영비를 연차별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며 “건강·일자리·여가 등 다방면에서 어르신들의 복지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자유총연맹 목행용탄동분회, 취약계층에 전기매트 기탁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